으으

 

나른하게 늘어지는 장마철 시즌송

 

싱어송라이터 ‘최낙타’의 연작 디지털 싱글 시리즈 두 번째 곡 “으으”.

비 오는 날 눈을 떴을  때, 평소와는 다르게 어두웠던 창밖의 묘한 느낌을 표현한 이 곡은 비오는 날의 우울한 분위기를 다독여줄 명랑한 기타 리프와 감미로운 최낙타의 보컬이 잘 어우러진 곡이다. “아직도 이불 밖은 위험하다”는 최낙타 만의 재치 있는 가사가 더해진 이 곡은 이불을 껴안으며 기지개를 켰을 때 문득 네가 너무 안고 싶어졌다는 달달함을 노래했다.

 

작사작곡편곡 최낙타

 

Drum 김다빈

Bass 강재훈

Piano 김나솜

Guitar & Vocal 최낙타

 

Illustration 임유진